오리엔트바이오
   
HOME > 홍보센터 > 미디어센터 > 보도자료
   
    "매출 0원일 때도, 월급 다 주고 기술자 붙잡았죠"     2018.03.21
"인재가 빠져나가면 진짜 망한다는 생각에, 매출이 없을 때도 월급을 다 주고 기술자들을 붙잡았습니다. 이게 매출 0원이던 회사를 연 600억원대로 키운 원동력 아닐까요."

장재진(57) 오리엔트그룹 회장은 법정관리 위기에 처한 회사를 살려낸 비결을 묻자 이렇게 말했다. 오리엔트그룹은 실험동물 생산·수출입을 하는 오리엔트바이오, 자동차 부품사인 오리엔트정공, 전원공급장치를 제조하는 오리엔트전자 등 13개의 계열사를 두고 있다...

원문보기: 
    신약개발 도전… ‘바르는 발모제’로 글로벌 시장 노린다
    바이오 산업을 선도하는 기업… 난치암 환자에 ‘희망’ 선물